[속보] 9월 수출 558억 달러…통계 집계 이래 월 기준 최대

산업부, 9월 수출입통계 발표


지난달 수출액이 558억3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월수출액 기준으로 무역통계 집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달 수출액이 전년 동월 대비 16.7% 증가한 558억3000만 달러로 집계됐다고 1일 밝혔다. 지난해 11월부터 11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두 자리 수 증가세 역시 7개월 연속 이어졌다.

월 수출 총액도 두드러진다. 무역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1956년 이래 65년 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지난 7월 기록한 ‘역대 1위’ 기록을 2개월 만에 갈아치운 점 역시 눈에 띈다. 추석 연휴로 인해 조업일수가 2일이나 적었는데도 수출 전선에는 영향이 없었다.

무역수지도 흑자를 이어갔다. 지난달 수입액은 전년 동월 대비 31.0% 늘어난 516억2000만원을 기록했다. 무역수지는 42억1000만 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세종=신준섭 기자 sman32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