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의약품청, 18세 이상 화이자 부스터샷 접종 승인”

연합뉴스

유럽의약품청(EMA)이 18세 이상을 대상으로 미국 제약사 화이자-독일 바이오엔테크의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예방효과 보강을 위한 추가 접종) 접종을 승인했다.

4일(현지시간) AFP 통신에 따르면 EMA는 이날 약물사용자문위원회(CHMP)가 화이자-바이오엔테크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을 2차 접종 후 최소 6개월이 지난 18세 이상을 대상으로 검토해도 된다고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EMA는 또 이와는 별도로 CHMP가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미국 제약사 모더나의 코로나19 백신 추가 접종은 심각하게 면역 체계가 약화한 사람들에게, 2차 접종 후 최소 28일이 지난 시점에 이뤄질 수 있다고 결론을 내렸다고 덧붙였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