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연말까지 고신용자 신용대출 중단…“가계대출 관리 차원”

“대출 증가 속도에 따라 추가 조치 가능성”

서울 용산구 카카오뱅크 고객센터 모습. 뉴시스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가 내일부터 연말까지 고신용 신용 대출과 일반 전·월세 보증금 대출, 직장인 사잇돌 대출의 신규 취급을 중단한다.

7일 카카오뱅크는 가계 대출 관리 차원에서 이같은 일부 대출 상품의 신규 취급을 8일부터 12월 31일까지 중단한다고 밝혔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대출 증가 속도를 고려해 추가 조치를 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청년 전·월세 보증금 대출 상품은 일별 신규 신청 건수를 제한한다. 해당 건수는 대출 추이에 따라 변동될 예정이다. 다만 중신용 대출과 중신용 플러스 대출, 햇살론 등 중·저신용자를 위한 대출 상품과 개인 사업자 대출은 유지한다.

앞서 카카오뱅크는 지난 1일부터 연말까지 고신용자 대상 마이너스통장 대출 판매를 중단한 바 있다.

조민아 기자 minaj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