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스포츠

‘아리아’ 이가을 “플레이-인과 그룹, 레벨이 다르다”

라이엇 게임즈 제공

데토네이션 포커스미(DFM) ‘아리아’ 이가을이 후회 없는 롤드컵을 치르겠다고 다짐했다.

DFM은 13일(한국시간)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뢰이가르달스회들 실내 스포츠 경기장에서 열린 ‘2021 LoL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그룹 스테이지 2일차 경기에서 100 씨브스에 패배했다. 0승2패가 돼 B조 최하위(4위)가 됐다.

초반에 벌어진 바텀 듀오 간 성장 격차를 좁히지 못한 게 패배로 이어졌다. DFM은 미스 포춘과 라칸으로 바텀 듀오를 구성했으나, 루시안·나미를 고른 상대의 맹공을 버티지 못했다. 이가을(조이)이 고군분투해 장로 드래곤이 등장할 때까지 게임을 끌고 갔으나 마지막 전투에서 간발의 차로 에이스를 허용했다. 다음은 경기 종료 직후 이가을과 진행한 일문일답.

-100 씨브스 상대로 힘든 경기를 치렀다.
“확실히 플레이-인 스테이지와 그룹 스테이지는 레벨이 다르다는 걸 체감하고 있다. 모든 부분에서 그렇다. 라인전, 운영, 싸움 판도를 읽는 눈까지. 우리는 오늘 미드와 정글에 힘을 주고, 거기서부터 전체적으로 영향력을 퍼트리는 그림을 그려왔다. 그러나 설계대로 게임이 풀리지 않았다.”

-DFM이 그룹 스테이지를 통과하기 위해선 어떤 점을 보완해야 할까.
“어느 한 가지를 고쳐서 해결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니다. 체급 차이가 크다고 생각한다. (개인 활약은 좋았다.) 오늘은 플레이가 잘 됐다. 어제는 상대가 T1이고 또 ‘페이커’ 이상혁 선수다 보니 나도 모르게 움츠러들더라. 나는 늘 마인드 컨트롤을 하고 게임에 들어가는 편인데 어제는 평정심 유지에 실패했다. 남은 경기에선 좋은 모습만 보여드리고 싶다.”

-플레이-인과 그룹 스테이지 참가팀 간 메타 해석 결과가 몹시 다르다는 분석이 나온다.
“메타 자체가 다르다는 걸 그룹 스테이지 첫날 바로 체감했다. 유미는 플레이-인 스테이지에서 아예 사용하지 않은 챔피언이었다. 그룹 스테이지에선 유미의 티어가 엄청 높게 매겨져있더라. 그룹 스테이지 시작과 동시에 툭 튀어나온 챔피언이 몇 개 있다. 우리도 이들을 밴하거나, 픽하는 식으로 전략을 수정 중이다.”

-올해 한국 팬이 늘어난 걸 체감하나.
“2021 MSI 프로모션 영상 덕분에 전보다 응원해주시는 분들이 늘어난 걸 조금은 체감한다. 우리가 이번 대회에서 어느 팀 상대로 첫 승을 거두게 될지는 선수들도 잘 모르겠다. 그래도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 이번 대회에서 후회를 남기지 않고 싶다. 후회 없이 경기하겠다.”

윤민섭 기자 flame@kmib.co.kr

‘비디디 악전고투’ 젠지, 매드에 역전패
‘썸데이’ 김찬호 “T1전, 내가 탑 공략 버텨내야”
휴머노이드 “결국엔 더 잘하는 팀이 8강 갈 것”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