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이재명 분노조절 장애… 천화동인 ‘그분’”

홍준표 의원 의정부시 제일시장 방문
“대장동 설계한 사람도, 몸통도 이재명”
이낙연 전 대표에 대해 “흠집 없는 사람”

국민의힘 홍준표 대선 경선 후보가 14일 경기도 의정부 제일시장내 상가번영회에서 열린 의정부갑,을 당원인사 행사에 참석, 지지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로 선출된 이재명 경기지사에게 “분노조절 장애가 있어 참지 못한다”고 독설을 날렸다.

그는 14일 경기 의정부시 제일시장 내 상가번영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의정부 갑·을 당원 인사 행사에 참석해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가 (민주당 후보로) 될까 해서 걱정을 많이 했다. 차분하고 흠집이 없는 사람”이라고 평가하며 이같이 말했다.

홍 의원은 “이 지사와 싸우면 싸움도 전력도 머리도 제가 낫다. 정책도 낫고, 세상 보는 눈도 밝고 정치력도 낫다”며 자신의 본선 경쟁력을 거듭 강조했다. 이어 “얼굴도 내가 더 낫다”며 농담 섞인 발언을 던지기도 했다.

그는 이 자리에서 ‘대장동 의혹’ 몸통으로 지목된 ‘그분’이 누구냐고 생각하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이 지사 이름을 직접 언급했다. 홍 의원은 “대장동 설계한 사람도 그 사람이고 변칙적으로 만든 사람도 그 사람이다”라며 “‘그분’은 이재명”이라고 했다.

천화동인 5호 소유주인 정영학 회계사가 검찰에 제출한 녹취록에는 김씨가 ‘천화동인 1호 절반은 그분 것’이라고 말한 대목이 담겨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그분’을 둘러싼 의혹이 제기된 바 있다. 이에 홍 의원이 ‘그분’을 이 지사로 지목하며 이 지사가 대장동 의혹에 직접 관련됐다는 인식을 내비친 것이다.

이날 제일시장에는 홍 의원이 도착하기 전부터 현수막 든 지지자 등 200여 명이 몰렸다. 그는 오전 남양주시를 시작으로 의정부와 양주시에서 열린 당원 인사 행사에 참석한 후 동두천시 당원들과의 인사 일정을 끝으로 경기북부 일정을 마쳤다.

송태화 기자 alv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