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제동 아파트서 후진 쓰레기차에 30대 여성 참변


30대 여성이 후진하던 쓰레기 수거 차량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7일 서울 서대문경찰서에 따르면 30대 여성 A씨는 전날 오전 8시20분 서울 서대문구 홍제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후진하는 쓰레기 수거 차량에 치여 현장에서 숨졌다.

경찰은 차량 운전자인 50대 남성 B씨를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안전운전 의무 위반 혐의로 입건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경찰 조사에서 “뒤에 사람이 있는지 몰랐다”는 취지로 진술했으며 운전 당시 술을 마신 것은 아닌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B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나경연 기자 contest@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