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 이름 지어주세요…명칭 공모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 합동추진단(이하 합동추진단)이 전국 최초 특별지방자치단체 출범을 앞두고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 기관 명칭을 공모한다고 17일 밝혔다.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는 수도권 집중화 문제 해결과 지역 경쟁력 강화를 위해 부울경 광역자치단체 간 초광역 협력사무를 처리하는 행정기구다. 동북아 8대 메가시티를 목표로 올해 7월 합동추진단을 구성해 내년 출범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 공모전은 부울경 시·도민과 함께 기관 명칭을 만들어 가기 위한 것으로 부산, 울산, 경남에 주소를 둔 만 19세 이상 시·도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공모 기간은 오는 18일부터 27일까지다.

공모안은 ‘인지도’ ‘상징성’ ‘창의성’ ‘활용성’ 등 분야별 심사와 부울경 각 시도 홈페이지의 선호도 설문조사를 거쳐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최우수 1명에게는 100만원의 상금을, 우수 2명에는 각 50만원을, 장려 3명에게는 각 30만원 상당의 온누리 상품권을 지급한다. 선호도 설문조사에 참여한 시·도민에게는 추첨을 통해 10만원 상당 상품권을 지급한다.

심사 결과는 12월 중에 개별 통지하며, 부울경 시도 홈페이지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이재형 합동추진단 사무국장은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는 지역 주도의 국가균형발전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한 행정기관”이라며 “모두가 알기 쉽고 부울경 시·도민이 자긍심을 가질 수 있는 명칭이 붙여질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