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스포츠

한화생명, C조 2위로 롤드컵 8강 진출

라이엇 게임즈 제공

한화생명e스포츠가 C조 2위로 롤드컵 8강에 진출했다.

한화생명은 18일(한국시간)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뢰이가르달스회들 실내 스포츠 경기장에서 열린 ‘2021 LoL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그룹 스테이지 6일차의 타이 브레이커 경기에서 로열 네버 기브업(RNG)에 역전패했다. C조 1위 자리를 놓고 펼쳐진 경기에서 패배한 이들은 조 2위로 8강에 향했다.

초반 리드를 지키지 못해 역전패한 게임이었다. 한화생명은 경기 초반 모든 라인에서 수월하게 게임을 풀어나갔다. 한때 글로벌 골드 차이를 7000 이상 벌려 나갔다. 그러나 30분경 과도하게 내셔 남작 사냥에 집착하다 중요한 킬을 내줘 상대의 추월을 허용했다.

한화생명은 운영에 강점이 있는 트위스티드 페이트의 강점을 잘 살리지 못했다. 케넨, 갈리오, 미스 포춘, 렐 등 교전에 강점이 있는 RNG 상대로 내셔 남작 둥지 앞에서 거리를 벌리지 못해 연전연패했다. 결국 바다 드래곤의 영혼, 내셔 남작 버프를 얻어낸 뒤 달려드는 RNG 병력을 막지 못하면서 무릎을 꿇었다.

윤민섭 기자 flame@kmib.co.kr

8강이여 긴장하라, 파괴 전차가 간다
한화생명, 프나틱과 40분 혈전 끝에 3승째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