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대장동 키맨’ 남욱 … 인천공항서 긴급체포


미국에 체류 중이던 대장동 개발 로비·특혜 의혹의 핵심 인물 남욱 변호사가 18일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귀국했다.


이날 남 변호사는 인천국제공항에서 검찰에 긴급체포 됐다.


인천공항 = 권현구 기자 stoweo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