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충북 진천 돼지농가서 불… 돼지 240여마리 폐사


전날 저녁 충북 진천군의 한 돼지농장에서 불이 나 돼지 240여마리가 폐사했다.

18일 충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33분쯤 진천군 이월면의 한 돼지농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관할 소방서 인력이 모두 출동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한 소방당국은 인력 83명과 장비 28대를 동원해 진화에 나섰다. 불은 분만동 2개동 등 1440㎡을 태우고 오후 11시 58분쯤 모두 꺼졌다.

이 불로 돼지 240여마리가 폐사해 소방서 추산 3억2500여만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진천=홍성헌 기자 adho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