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조폭연루설’ 제기에… “이래서 면책특권 제한해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8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 참석해 개회를 기다리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8일 야당 의원이 ‘조폭 연루 의혹’을 제기하자 이를 일축하며 “이래서 국회의원의 면책특권을 제한해야 한다”고 말했다. 야당 의원들이 국정감사장에서의 면책 특권 뒤에 숨어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있다고 비판한 것이다.

이날 경기도 수원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서는 이 후보에 대한 조폭 연루 의혹이 제기됐다. 김용판 국민의힘 의원은 이 후보가 폭력 조직의 자금 20억원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이 후보는 “2016년에는 성남시 복지정책과 관련해 중앙정부와 충돌하면서 광화문에서 단식농성도 했다”며 “이런(조폭 연루) 비슷한 것이 있었다면 제가 여기까지 왔을 수 없다는 말을 드리겠다”고 강력 반박했다.

특히 이 후보는 “국민이 위임한 권한을 활용해 허위사실을 제시하며 명예훼손을 하고 선거에 영향을 끼치는 것은 공직선거법 위반”이라며 “당연히 이 점에 대해선 법적인 조치를 하지 않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김 의원 질의 도중, 어이가 없다는 듯 소리내 웃기도 했다. 이 후보는 국민의힘 의원들이 답변을 가로막자 “학예회 하는 것도 아니고 답할 기회를 달라”고 말했다.

손재호 기자 sayho@kmib.co.kr

이재명 “유동규는 부패사범…어떻게 사면하나”
경기도국감 野 ‘자료 왜 안주나’ 이재명 “洪도 안줬다”
이재명 “강아지에 돈 던져줘도 곽상도 아들에겐 못줘”
‘돈 받은 자가 범인’ 피켓 든 이재명의 역공 [포착]
‘껄껄’ 조폭 연루설에 웃은 이재명, 국힘 “국민 모독”
“돈 사용처 찾아보니”… 이재명이 짚은 대장동 ‘그분’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