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삼송빵집, 대구 수성못에 토털베이커리 건축물 건립

대구 수성못 새 삼송BNC 본사 건물 조감도. 삼송BNC 제공

지역 유명 제과 브랜드인 삼송BNC(삼송빵집)가 다음 달 대구 수성구 수성못에 토털베이커리 건축물을 건립하고 본사를 이전한다.

19일 삼송BNC에 따르면 새 건물은 수성못 먹거리 타운인근 3000㎡의 부지에 연면적 1000㎡ 규모로 건립 중이며 다음 달 완공한다. 건물이 완공되면 현재 중구 서문로에 위치한 삼송BNC 본사를 이곳으로 옮긴다. 이 건물에는 본사와 함께 새로운 토털베이커리 매장도 들어온다.

토털베이커리 매장은 제과·제빵 선진국으로 꼽히는 프랑스, 일본 등에서 수입한 장비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이전과는 다른 빵과 브런치, 음료를 선보일 예정이다.

새 삼송BNC 본사 건물은 웅장한 외관 디자인을 자랑한다. 건물의 독특한 디자인은 삼송의 ‘ㅅ’을 상징한다. 공간 곳곳에 숨은 포토 스팟을 마련해 먹는 즐거움을 넘어 머무는 즐거움까지 선사할 예정이다. 삼송BNC는 새 본사 건물을 대구 수성못의 핫플레이스로 만들 계획이다. 삼송BNC는 수성못 토탈베이커리 매장을 시작으로 전국으로 삼송 브랜드를 확장할 예정이다.

1957년 대구 남문시장에서 시작한 삼송빵집은 2009년 개발한 통옥수수빵이 ‘마약옥수수빵’으로 불리며 전국적으로 유명세를 탔다. 이후 현대백화점, 신세계백화점, 롯데백화점 등 유명 백화점과 쇼핑몰에 입점했다. 지난해에는 베트남 MESA그룹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베트남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

삼송BNC 박성욱 대표는 “1957년 삼송빵집으로 시작한 삼송BNC가 대구의 핫플레이스 수성못으로 본사를 이전하고 새로운 100년을 준비하게 됐다”며 “앞으로 베이커리 외에도 다양한 신규 외식브랜드를 개발하고 엔터테인먼트 등 사업을 다양화 해 종합 푸드테인먼트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