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신민아·이상이·조한철 종영인터뷰 줄취소…‘K배우’ 여파?

갯마을 차차차 홈페이지 캡처.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논란에 휩싸이며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 함께 출연했던 배우들이 종영 인터뷰를 연이어 취소 혹은 연기했다.

‘갯마을 차차차’에서 여자 주인공 윤혜진 역을 맡았던 신민아는 19일 진행 예정이던 종영 인터뷰를 18일 돌연 연기했다. 신민아 소속사 측은 “회사 내부 상황으로 인터뷰가 연기됐으며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알렸다.

배우 이상이와 조한철도 회사 내부 사정을 이유로 종영 인터뷰를 취소했다.

이상이의 소속사 피엘케이굿프렌즈는 “21일 진행 예정이었던 이상이의 ‘갯마을 차차차’ 종영 인터뷰가 소속사 내부 사정으로 인해 취소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렇게 갑자기 인터뷰 취소 소식을 전해드리게 된 점, 그리고 기자님들께 번거로움을 끼쳐드리게 되어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조한철 소속사 눈 컴퍼니도 “21일 예정이었던 조한철 배우의 ‘갯마을 차차차’ 종영 인터뷰는 내부 사정으로 인해 최종 취소됐다”면서 “갑작스럽게 인터뷰를 취소하게 되어 죄송하다”고 밝혔다.

‘갯마을 차차차’ 출연 배우들이 줄지어 인터뷰를 취소한 배경에는 지난 17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시된 ‘K배우’에 대한 폭로글이 있다. 작성자는 본인이 K배우의 전 여자친구라며 K배우가 혼인을 빙자해 자신에게 낙태를 종용했다고 고발했다. 글의 정황 상 김선호가 K배우 아니냐며 지목된 상태다.

김선호 역시 20일 잡혀 있던 인터뷰가 취소된 상태다. 논란이 커지자 김선호의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 측은 “익명으로 올라온 글의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미진 인턴기자

“대세배우 K, 거짓회유에 속아 낙태” 폭로글 일파만파
“K배우는 김선호” 지상파 공개에 결국 나온 입장문
‘김선호 모델’ 기업들도 당혹… 11번가 등 비공개 처리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