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원파워텍, 동남권산단 입주…드론 관련 공장 신설


부산 기장군은 효원파워텍과 동남권 방사선 의·과학 일반산업단지의 분양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효원파워텍(대표 김장목)은 브러시리스(BLDC) 모터 구동 인버터 회로 입력 전류의 추정 장치 기술을 사업화하는 전기·전자제어 업체로, 2014년 부산대기술지주가 출자해 설립한 연구소기업이다.

이 기업은 동남권 산단 내 6280㎡ 규모의 부지에 공장을 건립, 전기추진 항공기용(드론 등) 핵심 부품인 실리콘 카바이드(SiC) 인버터를 연구해 시제품을 양산할 계획이다.

동남권 산단은 기장군 장안읍 일원 약 148만㎡ 부지에 기장군이 군비 3211억원을 투입해 조성 중이다. 여기에는 수출용신형연구로 개발, 의료용 중입자가속기 치료센터 건립, 방사성동위원소 융합연구 기반구축, 파워반도체 산업 클러스터 조성 등 주요 첨단 국책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분양계약으로 동남권 산단의 분양률은 36%로 늘었으며 10월 현재 총 50필지 중 18필지가 계약 완료된 상태다.

오규석 기장군수는 “효원파워텍의 동남권 산단 내 투자 결정에 따라 이미 구축돼 운영 중인 파워반도체 상용화센터와의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