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세라젬 코로나19 1억7000만원 상당 의료가전 기부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조흥식)는 22일 헬스케어 전문기업 ㈜세라젬(대표 이재근)이 코로나19 일선의 의료진을 위해 1억7000만원 상당의 의료가전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세라젬 이경수 전략사업 대표와 이승현 마케팅홍보실장이 참석했으며, 사랑의열매 김상균 사무총장과 대한간호협회 신경림 회장이 함께했다.

㈜세라젬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의료현장에서 고군분투 중인 의료진들의 건강관리를 돕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기부했다.

㈜세라젬이 기부한 1억7000만원 상당의 척추 의료가전은 온열 마사지 등을 제공해 근육통 완화에 도움을 주는 헬스케어 의료기기다. 대한간호협회를 통해 코로나 감염자가 집중되어 있는 수도권 지역 내 코로나19 전담병원과 중증환자 치료시설에 전달될 예정이다.

㈜세라젬은 지난해 8월에도 의료진을 위해 1억7000만원 상당의 의료가전을 전달했었다.

㈜세라젬 이경수 전략사업대표는 “전세계적인 코로나 19 확산에도 방역과 의료체계가 유지되고 많은 국민들이 건강하게 지낼 수 있는 것은 국내 의료진들의 노력과 헌신 덕분이다”며, “의료진들이 척추 의료가전을 통해 컨디션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랑의열매 김상균 사무총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일선에서 노력하는 의료진을 위해 기부해준 ㈜세라젬에 감사드린다”며 “사랑의열매는 세라젬이 전달한 의료가전으로 의료진의 휴식을 돕고, 이후에도 추가적인 지원을 통해 의료진들이 방역과 치료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