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단계적 일상회복 출발점 다가가”…곧 백신접종 완료율 70%

김부겸 국무총리 “확진자 규모도 최근 들어 뚜렷한 감소세”


김부겸 국무총리가 22일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 전환과 관련 “이르면 내일(23일) 백신접종 완료율이 전 국민의 70%를 넘어서게 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단계적 일상회복의 출발점에 서서히 다가서고 있다”고 말했다.

김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제2차 일상회복 지원위원회 회의를 주재하고 모두발언을 통해 “접종률이 높아지면서 지난 9월 말 한때 3000명대까지 치솟았던 확진자 규모도 최근 들어 뚜렷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은 정부의 ‘위드 코로나’ 전환 기준인 70% 달성까지 얼마 남지 않은 상황이다. 우리나라 인구(지난해 12월 기준 5134만9116명) 대비 접종 완료율은 68.2%(3500만3778명, 22일 0시 기준)이다. 70% 도달에 필요한 추가 접종 완료자는 94만603명이다. 18세 이상 성인 대상 접종 완료율은 79.3%다.

전날 신규 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40만5795명이다. 백신 종류별로 보면 화이자가 26만4536명, 모더나 13만1996명, 아스트라제네카(AZ) 8332명이다. 백신별 누적 접종 완료자는 화이자 1893만3946명, AZ 190만7773명(교차 접종 172만7522명 포함), 모더나 368만7392명, 얀센 147만4667명이다.

1차 접종자는 누적 464만4903명으로 인구의 79.2% 수준이며, 18세 이상 인구를 기준으로 하면 91.7%다. 전날 1차 접종을 받은 사람은 5만8594명이다. 백신별로 보면 화이자 5만1925명, 모더나 5476명, 얀센 931명, AZ 262명이다.

현재 국내에서는 아스트라제네카, 화이자, 얀센, 모더나 등 4가지 백신으로 예방접종이 이뤄지고 있다. 얀센 백신은 1회로 접종이 완료되고 나머지 백신은 2회 접종이 필요하다.

김용현 기자 fac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