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재명 “접종 완료율 70%…‘위드 코로나’ 전기 마련”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24일 “코로나19 백신접종 완료율이 70%를 넘었다. 18세 이상 성인은 80%에 달한다”며 “이로써 정부가 제시한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 기준선을 달성했고 ‘위드 코로나’로 가는 큰 전기가 마련됐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 국민의 ‘위기극복 DNA’가 다시 한 번 세계를 놀라게 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국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으로 만들어 낸 값진 성과다. 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큰 자부심을 느낀다”며 “조금만 더 힘내서 달려가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정부도 민관합동 코로나19 일상회복 지원위원회를 통해 ‘단계적 일상회복 이행계획’을 준비하고 있다”면서 “방역 상황이 좀 더 안정되면 보다 빨리 그 첫 걸음을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이어 “무엇보다도 기쁜 것은 지난 18일부터 시행된 새로운 거리두기 조정방안으로 조금씩 활기를 찾게 됐다. 그동안 가장 많은 희생을 감수해 온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분들이 더 큰 희망을 가질 수 있게 된 것”이라며 “우리는 할 수 있다고 믿는다”고 덧붙였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