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파주시 ‘마장호수·감악산 출렁다리’ 안전점검

감악산 출렁다리. 파주시 제공

경기 파주시는 경기도 안전특별점검단, 파주시 안전총괄과 등이 합동으로 마장호수 출렁다리와 감악산 출렁다리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고 24일 밝혔다.

점검을 통해 ▲바닥프레임 및 바닥판, 기초 세굴·침하·손상 여부 ▲주 케이블 장력조절장치 및 상·하부 브래킷 부식, 난간 케이블 소켓·연결핀 이상여부 ▲코로나19 방역관리실태 등을 살폈다. 파주시는 점검결과 안전조치 요구 사항에 대해서는 긴급 보수‧보강 등을 통해 위험요인을 제거하겠다는 방침이다.

파주시는 마장호수 출렁다리와 감악산 출렁다리를 ‘시설물의 안전 및 유지관리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제3종시설물로 지정, 매년 시설물의 안전 및 유지관리계획을 수립하고 연 2회 이상 정기안전점검을 하는 등 철저히 관리하고 있다.

한편, 올해 1월부터 현재까지 마장호수 누적 방문객은 129만명이며, 감악산 힐링파크 방문객은 24만명이다. 특히, 마장호수는 호수 전체를 전망할 수 있는 전망대와 호수를 산책할 수 있는 둘레길(총 3.3㎞)로 조성돼 있어, 가을철 관광명소로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다.

파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