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주차장서 10대 여학생 성폭행 시도…목격 여성도 폭행”

성폭행 미수 사건이 일어난 서울 관악구 아파트 앞 도로. YTN 보도화면 캡처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10대 여학생에게 성폭행을 시도하고, 이를 목격하고 피해자를 도와준 40대 여성도 잇달아 폭행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4일 서울 관악경찰서는 강간 미수와 상해 등 혐의로 A씨(22)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0시30분쯤 서울 관악구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B양을 성폭행하려다 실패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이를 목격하고 B양을 데려가며 경찰에 신고한 40대 여성도 폭행하고 달아난 것으로 조사됐다.

지하 주차장에 설치된 CCTV를 통해 도주 방향을 확인한 경찰은 바로 앞 도로에서 A씨를 체포했다. 피해자들은 얼굴과 머리 등을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피해 여학생을 마구 때려 저항하지 못하게 만든 뒤 지하주차장 안에서 옮겨 다니며 성폭행을 시도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가해 남성은 검거 직후에도 피해자들을 조롱하는 듯한 모습까지 보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을 목격한 목격자 B씨는 “경찰차 안에 있는 모습을 봤는데, 저를 보고 혓바닥을 내밀며 웃고 약을 올렸다”고 전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