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구리시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온라인으로 5만명 방문

코로나19 상황에서 성공적 개최
비대면 시대 박람회 새로운 비전 제시

구리시 제공

경기 구리시 장자호수생태공원에서 지난 8일부터 24일까지 열린 ‘제9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가 온라인 누적 방문자 5만여명을 기록하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이번 박람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로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됐다. 구리시는 ‘정으로 물드는 뜰’을 박람회 주제로 정하고 정원이 주는 아름다움의 가치를 시민들에게 전달했다.

그 결과 5만여 명이 넘는 방문객이 23편의 영상과 사진으로 기록된 정원, 교육, 문화 콘텐츠를 감상하는 등 큰 호응 속에 박람회를 마무리할 수 있었다. 또한 비대면 시대에 가상세계에서도 정원을 현장감 있게 즐길 수 있다는 새로운 박람회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성과도 거뒀다.

온라인 박람회 영상은 박람회 주제 영상, 디자이너 정원작가 해설 영상, 시민정원, 생활정원, 대학생 정원 스케치 영상 등 다채롭게 구성됐다. 영상은 박람회 기간이 끝난 이후에도 구리시 유튜브 채널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시는 장자호수생태공원에 조성된 디자이너 정원과 생활정원 일부, 시민정원 등은 박람회 기간이 끝난 이후에도 꾸준히 관리해 시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하는 그린 인프라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또한, 시민정원사와 정원에 관심이 있는 시민들의 정원 교육 센터로 활용해 구리시가 정원 도시로 발전하는 초석으로 삼을 예정이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이번 박람회 주제인 ‘정으로 물드는 뜰’처럼 ‘정’으로 똘똘 뭉쳐 구리시의 ‘뜰’인 장자호수생태공원에서 코로나19 위기를 이겨내려는 시민 의지를 담아내고 싶었다”며 “그 결과 온라인 박람회라는 새로운 대안으로 결실을 이뤄낼 수 있어서 기쁘고, 이번 정원문화박람회 개최 경험을 바탕으로 앞으로 구리시를 ‘정원 도시’로 발전시켜 독보적인 브랜드로 탄생시키겠다”고 전했다.

구리=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