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고양시, 청년가구 주거비 부담 완화 앞장

고양시-한국주택금융공사-NH농협은행 ‘고양 청년둥지론’ 포괄업무 협약

고양시 제공

경기 고양시가 청년가구의 주거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나섰다. 고양시는 지난 22일 한국주택금융공사, NH농협은행과 함께 ‘고양 청년둥지론’ 사업에 대한 포괄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청년가구의 소득 대비 높은 주거비 부담을 경감하기 위한 사업인 ‘고양 청년둥지론’의 내년 시행에 앞서 포괄적인 상호협력 방안을 담고 있으며 구체적인 사항은 실무협의를 통해 이뤄질 예정이다.

협약을 통해 고양시는 대상자 선정 및 대출이자 지원, 한국주택금융공사는 대출 추천 및 대출에 대한 주택금융신용보증서 제공, NH농협은행은 상품 개발 및 우대금리 대출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이번 협약은 대출규제가 높아진 상황에서 고양시가 청년들의 행복한 주거생활을 위해 든든한 버팀목이 되도록 노력한 결과”라며 “청년들이 안정된 보금자리에서 꿈과 희망을 키워갈 수 있도록 한국주택금융공사, NH농협은행과 함께 꾸준히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고양=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