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대선 예비후보 등록한 이재명 “주어진 소명 다할 것”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지난 25일 경기도 수원 경기도청에서 도지사 퇴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20대 대선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이 후보는 “막중한 책임감이 어깨를 눌러오지만 제게 주어진 소명을 다하겠다”는 다짐을 밝혔다.

이 후보 측 비서실장인 박홍근 의원과 수석대변인 박찬대 의원은 26일 경기도 과천 중앙선관위원회를 찾아 이 후보의 대선 예비후보 등록 서류를 제출했다. 이 후보는 전날 경기지사직을 내려놓고 대선 후보로서 공식 활동에 나서게 됐다.

26일 경기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과천청사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측 박홍근 비서실장과 박찬대 수석대변인이 이 후보의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 후보자 등록신청서를 들고 들어서고 있다. 뉴시스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제20대 대한민국 대통령 선거 예비후보로 등록했다. 새로운 첫날을 시작한다”며 “익숙했던 출근길을 떠나 대통령 예비후보로서 국민께 인사드리러 가는 마음이 설레기도 하고 두렵기도 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이력서 150여 장을 남겨두고 원룸에서 홀로 생을 마감한 청년, 공과금이 든 봉투와 죄송하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송파 세 모녀, 경제적 어려움에 생업도 생명도 포기하신 자영업자 분들을 잊지 않겠다”고 했다.

이어 “반드시 희망을 만들어내겠다고, 사랑하는 국민 삶의 변화를 만들어 내겠다고 다짐해 본다”며 “오늘보다 나은 내일을 꿈꿀 수 있는 대한민국, 국민의 최소한의 삶을 지켜주는 대한민국, 더 공정하고, 더 깨끗하고, 더 부강한 대한민국, 오늘부터 만들어가겠다”고 전했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2층 거사 이재명 “경기도 공직자가 자랑, 경기도 사랑한다”
‘이재명’ 이번에는 ‘진인사대천명’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