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항시, 나만의 특별한 작은 결혼식 활성화

경북 포항시와 포토피아는 지난 27일 작은 결혼식 지원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 두 번째부터 포토피아 김정혜 대표, 한상호 포항시 복지국장, 이승헌 포항시 여성가족과장. 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가 추진 중인 저비용으로 합리적인 결혼식을 할 수 있는 작은 결혼식 사업이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웨딩업체와 업무협약을 통해 예비 신랑·신부에게 저비용으로 합리적인 결혼식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7년부터 작은 결혼식을 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12쌍이 참여했다.

이 사업은 저출생 극복과 작은 결혼식 문화 활성화, 출산·육아 친화적인 환경 조성을 위해 티파니웨딩, 스몰웨딩샵 루다, 웨딩이벤트 업체인 크레파스 패밀리 등이 참여한다.

예비신랑·신부는 3곳 중 한 곳을 선택할 수 있으며 신랑·신부 메이크업, 예복 비용 일부도 지원 받는다. 지난 27일에는 시와 포토피아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사업에 동참했다.

작은 결혼식 예식비용은 200만원으로 시에서 100만원, 협약업체에서 결혼식 장소, 신랑신부 예복, 메이크업, 부케 등 100만원 상당의 현물을 지원한다.

포토피아 김정혜 대표는 “예비부부들이 새 출발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참여하게 됐다”고 말했다.

작은 결혼식에 관한 사항은 포항시 홈페이지 공지사항 및 여성가족과로 문의하면 된다. 신청은 홈페이지의 신청양식을 받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한상호 포항시 복지국장은 “예비부부들이 뜻깊은 나만의 특별한 작은 결혼식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항=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