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신진주역세권우미린, 11월 분양…828가구 규모

신진주역세권 우미린 투시도

경남 진주 신진주역세권 B1 구역에 들어서는 ‘신진주역세권우미린’이 다음 달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25층 13개동, 전용 84·116·128㎡ 총 828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신진주역세권 도시개발사업지구는 경전선 복선전철화사업에 따라 개통된 KTX진주역 일대를 개발하는 역세권 개발사업이다. 주거·상업·공원·학교 등 기반시설이 조화된 복합 주거단지로 조성 중이다.

분양 관계자는 “(입주민은) KTX경전선의 종착역인 진주역에서 대구, 대전, 서울 등 전국 각지로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라며 “진주IC와 JC, 남해고속도로, 2번 국도도 인접해 있어 진주혁신도시와 사천 등으로의 차량 이동도 수월하다”고 설명했다.

신진주역세권 도시개발사업지구 내에는 유치원과 초등학교 설립도 예정돼 있다. 국립경상대가 가깝고, KTX역세권 주위로 중심상업지구가 있다.

단지는 채광과 통풍을 위해 남향 위주 배치했다. 주차장은 100% 지하화했고, 피트니스클럽· 실내골프연습장·실내체육관(하프코트)·남녀구분 독서실·작은 도서관·카페린·돌봄센터 등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이 조성된다.

신진주역세권우미린의 견본주택은 경상남도 진주시 충무공동 31-9번지에 마련될 예정이다.

이택현 기자 alle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