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스포츠

돌아온 네덜란드… 카타르월드컵 직행 유럽 10개국은?

2022 카타르월드컵 유럽 예선 조별리그 최종전
네덜란드, 노르웨이에 2-0 승… 직행 막차 탑승

네덜란드 축구대표팀 공격수 스테번 베르흐베인(아래 왼쪽)이 17일(한국시간) 네덜란드 로테르담 스타디온 페예노르트에서 노르웨이와 가진 카타르월드컵 유럽 예선 G조 최종 10차전 홈경기에서 득점 없이 맞선 후반 39분 선제골을 넣고 동료들과 환호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오렌지 군단’ 네덜란드 축구대표팀이 8년 만에 월드컵으로 돌아온다. 2022 카타르월드컵 유럽 예선에 마지막으로 남은 본선 직행 티켓을 낚아챘다. 유럽에서 본선으로 직행할 수 있는 예선 조별리그 1위 10개국은 이제 모두 결정됐다.

네덜란드는 17일(한국시간) 네덜란드 로테르담 스타디온 페예노르트에서 노르웨이와 가진 카타르월드컵 유럽 예선 G조 최종 10차전 홈경기에서 후반 39분 스테번 베르흐베인의 결승골, 후반 추가시간 1분 멤피스 데파이의 쐐기골을 합해 2대 0으로 완승했다.

베르흐베인은 상대 페널티박스 오른쪽으로 들어온 아르나우트 단주마의 패스를 오른발로 때려 선제골에 성공했다. 베르흐베인은 정규시간을 모두 끝내고 추가시간으로 넘어간 직후 역습에서 상대 진영을 드리블로 돌파한 뒤 페널티박스에서 데파이에게 패스를 연결해 추가골을 도왔다.

네덜란드의 유럽 예선 조별리그 최종 전적은 7승 2무 1패(승점 23)다. 2위 터키(승점 21)를 승점 2점 차이로 밀어내고 1위를 확정했다. 월드컵 본선 진출권 32장 중 13장을 걸고 경쟁하는 월드컵 유럽 예선에서 각조 1위는 본선으로 직행한다. 네덜란드는 유럽에서 카타르로 직행하는 막차에 올라탔다.

네덜란드는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월드컵에서 준우승, 2014 브라질월드컵에서 3위를 차지했지만 2018 러시아월드컵에선 유럽 예선 탈락으로 본선에 오르지 못했다. 8년의 공백을 깨고 카타르월드컵에서 다시 우승에 도전한다. ‘토털 사커’의 원조인 네덜란드는 지금까지 세 차례 결승에 올랐지만 모두 우승하지 못했다.

유럽에서 각조 1위는 세르비아 스페인 스위스 프랑스 벨기에 덴마크 네덜란드 크로아티아 잉글랜드 독일(이상 조 순서)이다. 이들 10개국은 카타르로 직행했다. 각조 2위 10개국, 그 외 국가 중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에서 좋은 성적을 낸 상위 2개국은 남은 3장의 본선 진출권을 놓고 플레이오프를 펼친다.

각조 2위인 포르투갈 스웨덴 이탈리아 우크라이나 웨일스 스코틀랜드 터키 러시아 폴란드 북마케도니아(이상 조 순서), 그 밖의 네이션스리그 상위 2개국인 체코와 오스트리아가 플레이오프로 합류했다. 유럽 예선 플레이오프는 내년 3월에 진행된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