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스포츠

[PGC] ‘우승후보’ 젠지, 2경기 만에 치킨

1주차 위클리 서바이벌 진출 확정

크래프톤 제공

젠지가 첫 주차 위클리 파이널 진출을 확정했다.

젠지는 23일 인천 중구 영종도 파라다이스 시티 플라자에서 열린 ‘PUBG 글로벌 챔피언십(PGC) 2021’ 1주차 위클리 서바이벌 2경기에서 치킨을 획득했다. 이로써 젠지는 1경기 1위 팀인 멀티 서클 게이밍(MCG)에 이어 두 번째로 위클리 파이널에 합류했다.

노련한 운영으로 치킨을 만들어냈다. 젠지는 오스 게이밍, 바오남 유나이티드, 버투스.프로와 함께 ‘파이널 포’에 입성했다. 곧 오스와 바오남이 탈락했고, 젠지와 버투스가 엄폐물 없는 개활지에서 마지막 고지전을 펼치는 구도가 형성됐다.

젠지는 수적 우위를 잘 활용했다. 이들은 ‘피오’ 차승훈을 별동대로 보내 버투스의 신경을 분산시킨 뒤 갑작스럽게 포위망을 좁혔다. 승부는 순식간에 끝났다. ‘아수라’ 조상원이 과감한 움직임으로 젠지의 8킬째를 올리면서 게임을 마무리지었다.

윤민섭 기자 flam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