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모텔 몰래 들어간 20대 복도에서 음란행위… 檢 송치


투숙객이 아닌데도 모텔에 몰래 들어가 복도에서 음란행위를 한 20대 남성이 검찰에 넘겨졌다.

2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관악경찰서는 20대 남성 A씨를 주거침입죄로 지난 20일 검찰에 송치했다.

A씨는 지난달 14일 오전 3시쯤 서울 관악구 한 모텔에 투숙객인 척 몰래 들어가 복도에서 음란행위를 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모텔 내 객실 문을 두드리고 잡아당기며 투숙객이 있는지 확인하는 행동을 하기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아르바이트생은 CCTV 화면으로 A씨의 행동을 수상하게 여겨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모텔 비상구에 숨어 있던 A씨를 붙잡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의 음란행위를 본 사람이 없어 공연음란죄 대신 주거침입죄만 적용했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