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LA 곱창집이 BTS 팬들로 가득 찼다…‘버터’ 떼창도

BTS 2017년 인터뷰에서 맛집으로 언급
아미들 LA 공연에서 음식점 찾아

로스앤젤레스(LA)에 위치한 한 곱창집에 BTS 팬들이 입구부터 주차장까지 길게 줄을 서고 있는 모습. 트위터 게시물 캡처

27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 한인타운의 한 곱창집에 방탄소년단(BTS)의 히트곡 ‘버터’가 울려퍼졌다. BTS가 2년 만에 여는 대면 콘서트를 찾은 팬들이 곱창집에 모여 ‘떼창’을 한 것이다.

이날 소셜미디어에는 BTS 팬들이 가득 들어찬 LA 곱창집 사진과 영상들이 올라왔다. 곱창집이 문전성시를 이룬 것을 놀라워하면서 ‘BTS 효과’라고 언급하는 글도 있었다.

2017년 BTS는 미국 방문 당시 한 매체와 가진 인터뷰에서 ‘LA에 체류 중 먹고 싶은 음식이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받았다.

BTS가 인터뷰에서 A곱창집을 언급하면서 'LA 넘버원 레스토랑'이라고 소개하는 모습. 트위터 게시물 캡처

BTS 멤버 진은 해당 곱창집의 상호명을 언급하면서 “LA 넘버원 레스토랑”이라고 소개했다. BTS 콘서트를 보기 위해 LA 온 ‘아미’(BTS 팬클럽)들은 이 인터뷰를 기억하고 곱창집을 찾았다.

한 BTS 팬이 올린 사진에는 식당 입구부터 주차장까지 곱창집 손님들이 길게 줄을 선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또 식당을 메운 아미들이 BTS 히트곡 ‘버터’를 단체로 부르는 영상도 게시됐다. 한 팬은 “곱창집이 아미로 가득 찼다”고 놀라워하는 글을 올렸다.

BTS 팬들이 LA의 한 곱창집에서 히트곡 '버터'를 부르고 있는 모습. 트위터 게시물 캡처

현지시간으로 27~28일, 다음 달 1∼2일까지 총 4회에 걸쳐 진행되는 BTS 콘서트는 회당 5만 석에 가까운 좌석이 순식간에 매진됐다. 현재 콘서트 티켓은 10배 이상의 ‘웃돈’을 얹어 매물로 나오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나성원 기자 naa@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