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게임 제작 프로듀서 양성한다

‘크래프톤 프로듀서 패스파인더스 프로그램(’ 진행
김창한 대표 직접 프로그램 코칭


‘배틀그라운드’로 유명한 게임사 크래프톤이 게임 개발에 특화된 프로듀서를 양성하는 프로그램을 가동한다.

29일 크래프톤은 ‘크래프톤 프로듀서 패스파인더스 프로그램(KRAFTON Producer Pathfinders Program)’의 2기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신입 개발자들의 게임 제작 및 시장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경쟁력 있는 게임을 제작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추도록 교육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3개월간 실무 교육 훈련 과정을 진행하고 평가를 통해 정규직으로 채용하는 채용 연계형 인턴십으로 진행한다. 서류 접수 기간은 다음달 19일까지다.

크래프톤측은 “제작의 복잡도가 높고 모든 과정이 연결되어 있는 게임 개발의 특성 때문에 게임 개발을 총괄하는 프로듀서는 오랜 기간 게임 제작에 참여해 온 인력이 담당하게 된다. 이러한 프로듀서 직무를 갓 입사한 신입 단계에서부터 양성하고 도전의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국내외 게임 업계에서 찾아보기 힘든 사례”라고 설명했다.

프로그램을 통해 제작 실습, 제품 디자인 분석, 프로젝트 제안서 작성 등에 직접 참여하며 게임 개발에 필요한 경험과 지식을 쌓을 수 있다. 크래프톤 김창한 대표가 CPO(Chief Producing Officer)로 참여해 시니어 프로듀서들과 함께 코칭을 진행한다.

크래프톤 김창한 대표는 “크래프톤 프로듀서 패스파인더스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인재들은 오랜 경험과 전문성을 가진 프로듀서들의 꼼꼼한 코칭을 받으며 뛰어난 역량을 가진 프로듀서로 거듭날 것”이라며 “크래프톤은 ‘인재 중심’의 경영 방침 하에 도전적인 시도를 계속해왔으며, 앞으로도 게임 제작에 대한 열망을 가진 인재를 적극적으로 양성하고 성장시켜 나갈 계획” 이라고 말했다.

크래프톤은 오는 다음달 9일 오후 4시 채용 설명회를 진행한다. 크래프톤 프로듀서 패스파인더스 프로그램에 직접 참여하는 코치들이 게임 제작 경험 및 게임 개발 사이클에 대해 소개하고, 운영진 및 1기 참가자들이 채용 과정과 프로그램 전반에 대한 질의응답을 진행한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한국게임학회 ‘위정현 체제’ 2년 더 간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