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게임학회 ‘위정현 체제’ 2년 더 간다


위정현 중앙대 교수가 한국게임학회장직을 2년간 더 맡는다. 이번으로 2번째 연임이다.

29일 학회에 따르면 지난 27일 열린 정기총회에서 현 회장인 위 교수가 제11대 회장으로 만장일치 추대됐다. 위 교수의 임기는 내년 1월부터 2023년 12월까지 2년간이다. 이로써 위 회장은 제9대부터 3회 연속으로 회장으로 활동한다.

위 교수는 “향후 2년간 게임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 NFT, 메타버스 등 미래 게임에 대한 연구 등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크래프톤, 게임 제작 프로듀서 양성한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