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이 ‘오미크론’에 불안한 자영업자들


‘위드 코로나’를 시행한지 얼마 지나지 않아 ‘오미크론’이라는 새로운 변이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세에 자영업자들의 불안감이 더하고 있다. 29일 서울 종로 젊음의 거리의 한 가게가 폐업해 짐을 치우고 있다.

최현규 기자 frosted@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