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그렇다면 여기까지” 이준석, 일정 취소…‘중대결심’?

‘패싱논란’ 속 29일 페이스북에 의미심장한 한 줄 남긴 데 이어
30일 언론사 포럼행사 등 취소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30일 오전 예정됐던 일정을 전면 취소했다. 전날 자신의 SNS에 “그렇다면 여기까지”라며 의미심장한 게시글을 남긴 데 이어 이 대표가 최근 당내에서 불거진 ‘당 대표 패싱’ 논란 관련 선대위 불참 등 중대 결심을 하는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당 대표실에 따르면 이 대표는 이날 오전 9시 참석할 예정이었던 언론사 포럼 행사 일정을 취소했다.

오후에 예정된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 기념식 참석과 라디오 인터뷰 등의 일정도 취소를 검토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대표는 전날 밤 페이스북에 “그렇다면 여기까지입니다”라는 짧은 글에 이어 의미를 알 수 없는 게시글만 연달아 올려 관심을 끈 바 있다. 이어 이날 일정 전면취소까지 더해지면서 당 일각에선 “이 대표가 사퇴 고민에 들어간 것 아니냐”는 이야기마저 나온다.

이 대표는 전날 윤석열 후보의 충청 방문 일정을 사전에 알지 못했던 것에 대해 “적어도 ‘이준석이 간다’고 발표하는 일정은 이준석에게 물어보고 결정해달라는 거다. ‘미리’ 논의하는 게 중요하다”라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조민영 기자 mymin@kmib.co.kr

김재원, ‘이준석 중대 결심’ 관측에 “전혀 아냐”
“여기까지” 이준석, 이후 모든 공식일정 취소…칩거 들어가나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