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항 한신더휴 펜타시티 8일부터 청약…2024년 입주

경북 포항 경제자유구역에 들어서는 한신더휴 펜타시티 투시도. 한신더휴 분양사 제공

경북 포항 경제자유구역에 들어서는 한신공영 ‘포항 한신더휴 펜타시티’가 8일부터 청약을 받는다.

한신더휴 펜타시티는 8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9일 1순위, 10일 2순위 청약을 받는다. 한국부동산원을 통한 인터넷 청약 방식이다.

당첨자 발표는 17일이며, 계약은 28일 ~ 31일까지 4일 간 진행된다. 입주는 2024년 12월 예정이다.

청약통장 가입 기간 6개월 충족 시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청약할 수 있고, 유주택자 및 세대원도 1순위 청약신청 자격에 해당된다. 등기 전 전매가 가능하고 세금 및 대출 규제에서도 비교적 자유롭다. 중도금 전액 무이자도 적용된다.

한신더휴 펜타시티는 2개 블록에 지하 3층 ~ 지상 최고 29층 아파트 15개 동으로, 전용 84 ~ 99㎡ 총 2192가구가 들어선다. 경제자유구역 펜타시티 내 최대 규모다.

단지 바로 앞으로 초등학교와 유치원 예정부지가 자리해 자녀들의 통학 여건이 우수하다. 또 국제학교 유치를 추진 중이다. 생활 인프라도 잘 갖춰져 있고 공원과 숲으로 둘러싸여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투자가치도 높다. 지난해 말 포항시 남구가 규제지역으로 지정되면서 규제 반사이익이 기대된다.

한신더휴 분양 관계자는 ”한신더휴 브랜드 리뉴얼 이후 첫 분양단지라는 상징성이 맞물려, 분양 이전부터 수요자들의 기대감이 높았다”라며 “특화 커뮤니티 시설인 클럽더휴를 비롯해 차별화된 내외부 특화설계를 다수 선보이는 만큼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포항=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