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철도역 이야기를 한 눈에…철도공단 ‘한국의 철도역’ 발간

국가철도공단이 발간한 스토리텔링북 '한국의 철도역'. 국가철도공단 제공

철도역의 역사와 역이 있는 지역의 다양한 이야기를 담은 책이 출간됐다.

국가철도공단은 스토리텔링 북 ‘한국의 철도역’을 발간했다고 30일 밝혔다.

책은 역과 철도에 얽힌 다양한 이야기와 그 지역의 유래, 문화와 관광자원 등을 스토리텔링 형식으로 소개했다.

또 철도역의 역사를 조선말과 일제강점기, 한국전쟁 전후, 산업화 시대, 현대로 구분해 건축 디자인의 변화 등을 소개하는 ‘시대별 철도역의 변화와 발전’도 함께 수록했다.

철도공단은 다음달 1일 홈페이지에 ‘철도역 이야기’라는 콘텐츠로 한국의 철도역을 게시할 예정이다. 역사별 검색과 전자책(E-Book) 보기, 책자 다운로드 등이 가능하다.

김한영 철도공단 이사장은 “철도역의 가치를 재발견하고 국민들께 철도역 정보를 널리 알리기 위해 책을 발간했다”며 “철도역이 지역의 성장동력이자 지역문화의 중심지로써 국민들께 더욱 다가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전=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