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예산안 합의 최종 결렬…與 단독처리 수순

오후 8시 본회의 예정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원내대표가 2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여야의 내년도 예산안 처리 협상이 최종 결렬됐다.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2일 국회에서 2022년도 예산안 관련 협의를 진행했으나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윤 원내대표는 김 원내대표와의 협의 후 기자들과 만나 “최종적으로 모든 사안에 대해 합의하진 못했다”며 “내년도 예산안을 오늘 법정 시한 안에 처리한다는 데 대해서는 여야 간에 이견이 없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민주당은 이날 오후 8시에 예정된 본회의에서 예산안을 단독 처리할 것으로 보인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