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착] 화산재로 뒤덮인 인니 마을…사망자 13명 늘어

화산재로 뒤덮인 오토바이. 신화뉴시스

인도네시아 자바섬 동쪽 스메루 화산(해발 3676m)에서 4일(현지시간) 대형 분화로 인한 사망자 수가 13명으로 늘었다. 부상자는 100여명에 달한다.

인도네시아 방재청(BNPB) 대변인 압둘 무하리는 5일 “스메루 화산 분화로 사망자 수가 13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방재청은 이번 분화로 임신부 2명 등 98명이 다쳤으며 화상 등으로 입원한 환자 수는 35명 이상이라고 전했다. 당국은 전날 분화 직후 1명이 사망했다고 밝혔으나 피해 규모가 확인되면서 하루 만에 사상자 수가 많이 늘어났다.

인도네시아 자바섬 동부 지역의 스메루 화산에서 4일(현지시간) 화산이 분출했다. AP뉴시스

스메루 화산은 전날 분화를 시작해 수㎞ 높이에 달하는 거대한 화산재 구름을 발생시켰다. 뜨거운 구름은 주위로 퍼져나갔고 질식사한 가축도 속출했다.

인도네시아 자바섬 동부 지역의 스메루 화산에서 4일(현지시간) 화산이 분출한 가운데 인근 강으로 흘러 들어간 용암으로 끊어진 다리 잔해 사이로 연기가 피어 오르고 있다. AP뉴시스

AFP통신에 따르면 화산 인근 루마장 지역에서는 마을 11곳 이상이 화산재에 뒤덮였다. 마을 주민들은 황급히 안전한 지역으로 대피를 시작했으나 일부는 연기가 앞을 가려 이동에 애를 먹었다고 외신은 전했다. 방재청은 지금까지 902명이 대피했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 자바섬 동부 지역의 스메루 화산이 4일(현지시간) 분출한 화산재가 인근 마을을 덮쳤다. AP뉴시스

분화 충격으로 다리와 가옥도 파손됐다. 특히 루마장 지역과 인근 대도시 말랑을 잇는 다리가 심하게 훼손된 것으로 알려졌다.


당국은 현지에 구조대를 급파해 고립 주민 탈출, 구호 물품 제공 등에 나서고 있다. 당국은 전날 10명이 화산 인근 광산에 고립됐다가 구조되기도 했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 자바섬 동부 지역의 스메루 화산이 4일(현지시간) 분출한 화산재가 인근 마을을 덮쳤다. AP뉴시스

스메루 화산은 자바섬에서 가장 높은 화산으로 지난해 12월과 올해 1월 등 최근 여러 차례 분화했다.

최민우 기자 cmwoo1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