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스마일게이트-어썸피스, 지역아동 IT 기기 후원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와 모바일게임 개발사 ‘어썸피스’가 지역 아동들에게 IT 기기를 후원했다.

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지난 3일 두 게임사는 서울시 송파구에 위치한 지역아동센터에서 기부자와 청소년, 대학생 멘토들과 함께 커뮤니티 행사를 갖고 청소년 창의 커뮤니티 ‘팔레트’에 IT기기 후원을 약속했다.

이번 후원식에는 어썸피스 김재우 대표를 비롯해 스마일게이트멤버십 사회참여부문 카이스트 SEED팀, 구립 문정1동 지역아동센터 엄미경 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어썸피스는 호러슈팅게임 ‘좀비 고등학교’로 알려진 게임사다. 스마일게이트 창작 지원 프로그램인 스마일게이트 멤버십 출신으로 매년 이 같은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어썸피스 사내 기부 캠페인에 참여한 임직원들이 기부금을 조성했고, 기부금은 총 6개 아동지역센터 및 다문화대안학교 등 참여 아동 50여 명을 대상으로 노트북 및 교사용 IT 기기 구입 비용으로 지원된다.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권연주 실장은 “취약계층 청소년들의 창작 커뮤니티 활동을 지원하는 팔레트가 아이들이 자신의 가능성을 발견하고 나아가 미래의 꿈에 도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