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넵튠, ‘2021 여가친화기업’ 문체부 장관상 수상


넵튠이 종로구 혜화동 JCC아트센터에서 열린 ‘2021 여가친화기업’ 인증 시상식에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문체부가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여가친화기업·기관 인증은 ‘국민여가활성화기본법’ 제16조에 따라 근로자들이 일과 여가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도록 모범적인 ‘여가 친화 경영’을 하고 있는 기업과 기관을 인증하는 제도다.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근로환경을 개선하고 더 나은 복리후생을 제공하는 등 여가 친화 경영을 위해 노력한 기업 110곳이 인증을 받았다. 이 중 넵튠은 에듀윌, 남경엔지니어링, 헬켄코리아와 함께 장관상 표창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넵튠은 주 35시간 근무 캠페인, 1시간 단위 시차 휴가제 등을 도입했다. 게임 업계의 강도높은 근무 분위기를 감안하면 파격적인 근무 환경이다. 근무시간을 유연하게 활용할 수 있는 실험적인 제도를 과감히 도입해 ‘일과 쉼’의 균형을 임직원 스스로 선택할 수 있도록 노력한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외에도 임직원 참여형 봉사단, 온라인 기부 활동 ‘저콩함 Day’을 운영하며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사회에 기여하는 활동도 진행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