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속보] 美, 베이징올림픽 외교적 보이콧…“사절단 안가”


미국이 중국의 인권 문제를 이유로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정부 공식 사절단을 보내지 않기로 했다.

미국 백악관은 6일(현지시간) 베이징 올림픽에 선수단을 파견하되, 개·폐회식 등 행사에 미 행정부 인사를 보내지 않는 외교적 보이콧 방침을 공식화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언론 브리핑에서 “미 정부 관리들은 베이징 올림픽에 참석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이는 중국의 인권과 관련된 전력 때문”이라고 밝혔다.

사키 대변인은 “중국이 국제 사회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관련 문제들에 대해 조처를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美, 베이징올림픽 외교적 보이콧…“동맹은 동참하라”
IOC, 美 베이징동계올림픽 외교적 보이콧에 “존중”
美 베이징 올림픽 보이콧 발표에 中 “정치적 조작” 반발
‘참석이냐 불참이냐’ 그것이 문제로다… 갈림길 선 文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