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조동연·이수정 차이는?’ 올린 최배근, 李선대위 사퇴

왼쪽부터 최배근 건국대 경제학과 교수와 우원식 의원. 고문 강남훈 한신대 경제학과 교수.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거대책위원회에서 기본사회위원회 공동위원장직을 맡았던 최배근 건국대 경제학과 교수가 선대위 사퇴를 밝혔다.

최 교수는 지난 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늘부로 선대위 모든 자리에서 물러나 선생 본연의 위치로 돌아가고자 한다”면서 “위원장직 사퇴에 대해 어떠한 억측도 사양한다”고 언급했다.

최 교수는 “평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해 오던 우리 아이들과 학생들이 미래에 희망을 갖고 살아갈 수 있는 일에 매진을 하고자 한다”면서 “공동위원장직을 사퇴하더라도 한 명의 시민으로서 촛불시민들과 더불어 2기 촛불정부를 만드는 데 함께하겠다. 그동안 응원을 보내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최 교수는 지난해 4·15 총선에서 민주당의 비례대표 정당인 더불어시민당 공동대표를 맡았다. 평소 이 후보의 기본소득 정책을 적극적으로 옹호해 ‘기본소득 전도사’로 불렸다. 이 후보의 경선 캠프에도 참여했고 지난달 선대위에 합류했다.

그는 최근 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으로 영입된 조동연 서경대 군사학과 교수와 국민의힘 공동선대위원장으로 합류한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의 사진을 페이스북에 나란히 올린 뒤 “차이는?”이라고 적은 글을 게재해 논란이 일었다.

나경연 기자 contest@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