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유니티, 실시간 동기화 협업 툴 ‘싱크스케치’ 인수


3D 콘텐츠 제작 및 운영 플랫폼으로 유명한 유니티가 실시간 동기화 협업 툴 개발사인 싱크스케치를 인수했다고 8일 밝혔다.

싱크스케치는 팀 내 원활한 의사소통, 피드백 교환, 창작 프로젝트 협업 등을 실시간으로 지원하는 협업 도구를 제작하는 업체다.

싱크스케치는 간단한 URL 공유로 협업하는 등 크리에이터가 어디서나 손쉽게 작업하는 환경을 제공한다. 유니티가 최근에 인수한 원격 액세스 플랫폼인 파섹(Parsec)과 비슷하다. 또한 ‘웨타 디지털’처럼 아티스트에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인수를 통해 유니티 크리에이터 커뮤니티를 위한 생산성 도구를 더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유니티측은 설명했다.

싱크스케치는 2D 이미지와 동영상 외에 3D 모델도 지원한다. 실시간으로 간단히 3D 에셋을 회전하고, 조명을 변경하고, 메모를 남기고, 피드백을 공유할 수 있다.

싱크스케치 CEO 버나드 혹스는 “유니티와 싱크스케치는 항상 크리에이터가 작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 주력해 왔다. 이는 우리의 사명이며 두 기업이 지닌 기술과 역량을 결합하여 앞으로도 크리에이터가 세계 어디서든 일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고 밝혔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