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동명대-부산경상대, 공유대학 모델 창출에 ‘맞손’


동명대학교와 부산경상대학교는 8일 공유대학 모델 창출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전호환 동명대 총장과 조승구 교육부총장, 이화행 교무처장, 곽옥금 입학처장, 임채관 경영대학장, 김남숙 보건복지교육대학장, 이영숙 건축디자인대학장 등이 참석했다. 부산경상대 측에서는 이재민 총장과 김재우 평생직업교육부총장, 서성석 평생학습처장, 김세희 직업교육혁신원장, 송진영 교무부처장 등이 자리했다.

협약에 따라 두 대학은 지역특화형 공유대학 모델 창출 확산, 교육 시설과 첨단 기자재 공동 활용을 통한 공유 캠퍼스 모델 개발, 교육과정 및 교육프로그램 공유·협력 표준모델 개발 운영에 협력한다.

또 비대면 교육콘텐츠 공동 활용과 학생 및 학점 교류 활성화를 통한 학위 취득 연계 지원, 교직원 교류, 교육의 질 제고 등에도 힘을 합치기로 했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