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양주시 ‘지방규제 혁신 우수기관’ 선정

행안부 장관 표창 수상


경기 양주시는 행정안전부 주관 ‘2021년 지방규제혁신 역점분야 우수기관 포상’에서 코로나19 대응분야 수상기관으로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행안부는 광역·기초 지자체의 규제개혁 우수성과와 사례를 발굴하고 이를 공유하기 위해 역점분야별 우수기관을 선정해 포상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대응 지역경제 활성화 규제개선, 주민참여형 규제혁신, 현장 규제 애로 발굴, 자치법규 정비 등 분야에서 총 20개 기관을 선정했다.

이중 양주시는 ‘코로나 대응 지역경제 활성화 규제개선’ 분야에 포함됐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현장 중심의 기업규제 사항을 적극적으로 발굴·해결하는 등 각종 민생규제 애로사항을 해소한 공로를 높이 평가받았다.

양주시는 이번 선정으로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과 함께 수상에 따른 재정인센티브로 특별교부세 2000만원을 받게 된다.

최경환 양주시 기획예산과장은 “이번 선정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현장 중심의 규제혁신 노력으로 일궈낸 성과”라며 “앞으로도 감동양주 규제혁신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양주시는 민선 7기 기간 동안 기관표창 총 6회, 재정인센티브 52억4000만원을 확보해 명실상부 규제혁신 선도 지자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양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