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효민-축구 황의조, 3개월째 열애…유럽 데이트”

티아라 효민(왼쪽 사진)과 축구선수 황의조. 뉴시스

축구선수 황의조(30·보르도)와 걸그룹 티아라 출신 가수 효민(박선영·33)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효민과 황의조는 지인 소개로 만나 친분을 유지해 오다 지난해 11월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3일 스포츠조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현재 장거리 연애 중이다. 황의조는 프랑스 축구 구단 지롱댕 보르도에서 핵심 공격수로 활약 중인데, 시즌이 한창이라 효민이 대신 유럽으로 가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고 한다. 두 사람은 지난달 스위스를 여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황의조는 2013년 성남 일화(현 성남FC)에서 프로 데뷔 후 일본 J리그 감바 오사카(2017~2019)를 거쳐 2019년 7월 보르도로 이적했다.

효민은 2009년 그룹 티아라로 데뷔해 ‘TTL(Time To Love)’ ‘롤리폴리’ ‘여성시대’ ‘너 때문에 미쳐’ ‘Bo Peep Bo Peep(보핍보핍)’ 등 다수의 히트곡으로 사랑받았다. 최근에는 티아라 멤버 은정, 큐리, 지연과 신곡 ‘티키타카’를 발표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