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서 만취여성 성폭행” 강원FC 프로축구 선수 구속

MBC 보도화면 캡처

지난해 시즌 중 성폭행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아온 강원FC 소속 프로축구 선수 2명 중 1명이 구속됐다.

강원도 강릉경찰서는 주거 침입 강간 혐의로 강원FC 소속 선수 A씨(27)를 구속했다고 3일 밝혔다.

경찰은 같은 혐의로 입건한 팀 동료 선수 B씨에 대해서도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이는 법원에서 기각됐다.

A씨 등은 지난해 9월 말 SNS로 만난 여성과 술자리를 가진 뒤 호텔에서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이 여성은 성관계 이후 두 사람으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며 경찰에 고소했다.

두 사람은 “합의로 성관계를 했다”고 주장했지만 경찰은 혐의가 인정된다고 판단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은 조만간 두 사람을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다.

한편 강원FC 구단은 지난해 10월 두 사람을 수사하고 있다는 경찰의 연락을 받은 뒤 시즌 중 술자리를 가진 점 등을 이유로 무기한 출전정지 징계를 내렸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