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파주시,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3년 연속 ‘최우수’


경기 파주시는 행정안전부와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하는 ‘2021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3년 연속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포상과 재정 인센티브(특별교부세)를 확보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민원서비스 종합평가는 전국 306개 기관(중앙행정기관 46개, 시도교육청 17개, 광역 17개 및 기초 자치단체 226개)을 대상으로 평가가 진행됐다.

파주시는 최고등급인 ‘가’등급을 받아 3년 연속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이로써 파주시는 2020년 행안부 장관상, 2021년 대통령 기관상, 국민행복민원실 재인증 기관 선정에 이어 명실상부한 최고의 민원서비스 제공기관으로 인정받게 됐다.

파주시는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에 따른 무증상 감염 조기발견을 위해 대중교통 이용이 어려운 지역에 전국 최초로 ‘찾아가는 이동형 선별검사소’를 운영해 추가확산을 사전에 차단하고 5명의 숨은 확진자를 조기발견하는 성과를 이뤘다. 또한, 코로나 검사시 대기인원 혼잡을 피하기 위해 예진표 작성시스템을 운영해 우수사례로 인정받았다.

이 외에도 민원업무 담당 공무원 보호를 위한 조례 제정,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 표준화된 친절서비스 제공을 위한 민원콜센터 구축 등 시민중심의 다양한 민원서비스를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3년 연속 전국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시민입장에서 생각하는 최고의 민원서비스 행정을 펼쳐 시민이 중심이 되는 파주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파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