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두바이를 뜨겁게 달군 K-팝 콘서트 찾은 문대통령

가수 싸이가 16일 (현지시간) ‘한국의 날’ 부대행사로서 두바이엑스포장 내 쥬빌리공원에서 열린 ‘한국의 날 K-POP 콘서트’에 '강남스타일'을 열창하고 있다.

아랍에미리트(UAE)를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6일(현지시간) 두바이에서 열린 케이팝(K-POP) 콘서트에 참석해 'K-한류'를 응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김정숙 여사와 함께 두바이 엑스포 야외공연장인 쥬빌리 공원에서 열린 '한국의 날 케이팝 콘서트'를 관람했다.
아랍에미리트 두바이를 방문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여사가 16일 (현지시간) ‘한국의 날’ 부대행사로서 두바이엑스포장 내 쥬빌리공원에서 열린 ‘한국의 날 K-POP 콘서트’에 참석해 관중들에게 손을 흔들고 있다.

이날 콘서트엔 두바이 엑스포 한국관 홍보대사인 스트레이키즈를 비롯해 '월드스타' 싸이, 가수 선미, 그룹 (여자)아이들, 그룹 골든차일드, 크로스오버 그룹 포레스텔라 등이 출연했다.
16일 (현지시간) ‘한국의 날’ 부대행사로서 두바이엑스포장 내 쥬빌리공원에서 열린 ‘한국의 날 K-POP 콘서트’에 그룹 스트레이키즈가 공연을 하고 있다.

문 대통령 부부는 이날 오후 9시30분께부터 콘서트에 참석해 공연을 관람하고, 공연이 끝난 뒤 대기실을 깜짝 방문해 한국을 세계에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케이팝 아티스트들을 직접 격려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6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엑스포 쥬빌리공원에서 열린 케이팝 콘서트를 관람했다. 아랍에미리트 현지 팬들이 싸이의 공연을 보며 환호하고 있다.

서영희 기자 finalcut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