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항시, 대형 건축공사장 긴급 안전점검

경북 포항시는 지난 14일부터 지역 내 건축공사 현장 44곳을 대상으로 안전점검에 들어갔다. 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는 지역 내 건축공사 현장 44곳을 대상으로 지난 14일부터 20일까지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시는 점검반을 3개조로 편성하고 안전·품질관리계획 적정 이행 여부, 타워크레인 등 기계장비 적정 사용 여부, 가설울타리·가림막·낙하물방지망 등 가시설의 설치 및 관리상태, 공사장 주변 자재 적치 등 환경정비 및 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한다.

이번 점검에서 적발된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보완하고, 시간을 요하는 사항은 임시안전조치 후 빠른 시일 내 보완하도록 지도할 계획이다.

시는 이날 지역 내 건설 중인 11개 공동주택 건설공사 현장 관계자와 긴급 간담회를 갖고 공사장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 지역건설업체 참여확대와 지역건설인력 고용 증대를 통한 지역상생발전 협력에 적극 동참해줄 것을 요청했다.

박상구 포항시 건축디자인과장은 “사고는 언제 어떻게 일어날지 모르고 건설현장에서 발생된 사고는 큰 인명사고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무엇보다도 안전이 최우선이다”며, “건축공사장 안전관리를 강화하는 등 안전도시 포항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포항=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