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 숭의종합사회복지관 넥스트챌린지아시아 협약


인천 숭의종합사회복지관(관장 김태미)과 재단법인 넥스트챌린지 아시아(대표 김영록)는 지역 내의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아동에게 결연 후원금을 정기 후원하고 지역 주민들의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넥스트챌린지 아시아는 매월 60만원씩 연간 총 720만원을 후원하게 된다.

숭의종합사회복지관은 기초생활수급가정, 한부모가정, 다문화가정 자녀들에게 교육기회 제공과 역량개발, 문화정서지원의 혜택을 받도록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넥스트챌린지 아시아와 협력관계에 있는 ㈜호두랩스 김민우 대표와 연계해 한부모 가정의 자녀들에게 테블릿 PC와 영어 온라인 수강권을 지원하여 교육에 차별화를 해소하는데 도움을 주기로 했다.

숭의종합사회복지관 김태미 관장과 재단법인 넥스트챌린지 아시아 김영록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서로 정보와 자원을 공유하고 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됐다”며 “미추홀구의 아이들이 행복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