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문재인, 아부다비 지속가능성주간 개막식 기조연설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전(현지시간) 두바이 엑스포 전시센터에서 열린 아부다비 지속가능성주간 개막식 및 자이드상 시상식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엑스포 전시센터에서 열린 아부다비 지속가능성주간 개막식 및 자이드상 시상식에서 두바이 통치자인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막툼 UAE총리와 함께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아부다지 지속가능성주간 2022는 UAE정부가 주최하는 에너지분야 중동 최대의 연례행사로 지속 가능한 사회 경제 발전에 국제적인 참여를 독려하고 행동을 수반하는 혁신이 세계로 확산되기를 희망하는 취지로 2008년에 시작됐다.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엑스포 전시센터에서 자이드상 수상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몬테네그로,몰디브,아르메니아,세르비아,탄자니아 등 5개국 정상과 그리스 총리가 참석하고 아르헨티나, 싱가포르 정상이 화상 참석하였다.
재인 대통령이 17일 오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엑스포 전시센터에서 열린 아부다비 지속가능성주간 개막식 및 자이드상 시상식을 마친 뒤 두바이 통치자인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막툼 UAE총리와 인사하고 있다.

문대통령은 대한민국 역대 대통령 최초로 개막식 기조연설자로 초청되어 탄소중립, 청정에너지 전환, 스마트시티 분야에 대한 한-UAE 양국간 협력을 강조했다.

서영희 기자 finalcut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